콘텐츠로 바로가기대메뉴 바로가기

귀농귀촌 준비절차

본문시작

무주군에서 안내드리는 귀농준비과정을 통하여 성공적인 귀농을 준비하세요

1. 귀농결심

지금까지 살아왔던 도시속의 생활을 떠나 농촌에서 농업에 종사한다는 것은 쉬운일이 아닙니다. 귀농을 결심하는 단계는 사전 정보습득과 탐구하는 시간으로, 짧게는 몇 달에서 길게는 2~~3년 이상 걸립니다. 이 기간동안 농업관련기관이나 단체, 농촌지도자, 선배귀농인을 방문하여 필요한 정보를 수집한 후, 귀농에 자신감과 확신이 생길 때 귀농에 대한 결심을 굳혀야 합니다.

2. 영농체험

농촌에서 자랐어도 영농경험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따라서 영농을 직접 체험해 봄으로써 도시활동에서 경험하지 못한 땀흘린 뒤의 쾌감을 느끼며 자연과 더불어 사는방법을 배워야 합니다.
농촌일손돕기와 농장체험을 통하여 직접 영농체험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3. 가족동의

본인이 귀농결심을 했다고 끝나는 일이 아닙니다. 진정한 귀농은 모든 가족이 함께 농촌에 뿌리를 내리고 살아가는 것이므로 가족의 동의를 반드시 얻어야 합니다. 가족이 동의하지 않는다고 해서 섣부르게 혼자 귀농하는것은 실패할 확률이 높으며 가족의 행복을 파괴하는 결론에 이를수 있으므로 모든 가족이 함께 논의하고 준비하는 가족동의 단계는 그 어느단계보다 신중해야 합니다. 아이들의 학교문제, 부모님이 다니시는 전문병원 등 안정적이고 이성적인 대안이 요구됩니다.

4. 농작물 선택

처음부터 어려운 농작물을 선택하는 것도 매우 큰 위험을 수반하므로 자신의 여건과 적성, 기술수준, 자본능력을 고려해 적합한 작목을 선택해야 합니다.
농사는 자본의 회수기간이 길고 농지구입 및 생산시설을 마련하는 데 많은 자본이 소요되며 고도의 영농기술이 필요합니다. 낙농, 양계, 화훼등은 초기 시설투자에 자금이 많이 소요되어 리스크가 크므로 노지채소나 콩, 옥수수, 감자 같은 식량 작물이 자본에 대한 부담을 줄이고 영농기술을 익힐 수 있어 초보 귀농인에게 적합니다.

5. 영농기술습득

대상작물을 선택한 후에 바로 농지로 가는것이 아니라 작물을 재배할 수 있는 영농기술을 익혀야 합니다. 농업기술센터나 농협, 귀농교육기관 등에서 실시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충분히 배우고 익힐수 있으며 이러한 프로그램에는 귀농자 교육프로그램, 귀농에 성공한 농가 견학 그리고 현장체험과 실제 농사에 필요한 영농기술을 익힐 수 있는 실습중심 교육이 있습니다. 이러한 영농기술 습득단계를 통해 영농에 대한 자신감과 의지를 고취시키는 과정은 귀농의 큰 자산이 됩니다.

6. 정착지물색

작목을 선택한 후에는 자녀교육, 생활여건과 선정된 작목에 적합한 입지조건이나 농업여건 등을 고려하여 정착지를 물색하고 결정해야 합니다. 정착지에 관한 정보는 농업 관련기관, 인터넷 등을 이용하여 수집할 수 도있지만, 반드시 현장을 방문하여 여러곳을 알아봐야 합니다. 선택작목에 따라 정착지의 위치가 크게 달라지는데, 예를들어 과수나 낙농, 한우사육을 할 경우는 준산간 지역을, 시설채소를 중심으로 한 집약적 농업을 할 경우에는 도시근교를, 벼농사를 할 경우에는 평야지역을 정착지로 선정하는 것이 바랍직합니다.

7. 주택 및 농지구입

귀농지가 결정하되면 가족이 거처할 주택과 농사지을 땅을 장만해야 합니다. 주택은 신축할 것인지, 기존주택을 구입할 것인지 결정하고, 신축할 경우 주택의 규모와 형태를 어떻게 할것인가 등에 대한 구체적인 계획을 세워야한다. 농지도 임차 혹은 매입하라 것인가를 결정한 뒤 최소 3~4군데를 골라 비교해 보고 선택해야 만족스러운 결정을 할 수 있습니다.

8. 영농계획수립

영농계획은 시군 농업기술센터의 작물재배력을 참조하여 합리적이고 치밀한 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생계형 영농은 회사를 경영하는 마음으로 최소 6개월에서 길게는 4~5년 이상의 계획으르 가져야합니다. 초보귀농인은 가격변동이 적은 작목, 영농기술과 자본이 적게드는 작목을 중심으로 영농계획을 수립하며, 작물재배력을 참고하여 농작업 시기나 자재준비 등을 놓지지 않도록 준비해야합니다.

9. 귀농정착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농촌의 마을단위 문화와 도시의 개인또는 가정단위 문화의 차이를 이해하고 농촌문화에 적응해야 합니다. 눈높이를 조절하여 농업인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복장과 음식, 생각과 대화에서 시작하여 농촌의 문화를 공유하게 되고 즐기면서 함께 발전시켜나갈수 있습니다. 특히 자동차나 보일러, 정전등의 간단한 고장진단과 비상조치 수리, 갑자기 생길 수 있는 몸의 이상과 부상등의 조치방법 등을 배워 자기와 부락민의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을때 비로소 농촌환경에 안착할 수 있는 자신감이 생기게 됩니다.
담당부서 :
농업지원과 귀농귀촌
담당자 :
유승일
연락처 :
063-320-2852
갱신일 :
2019-08-23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결과보기